성관계 염두에 둔 상대에게는 덜 정직해진다 (연구)

사람들은 잠재적인 성적 파트너에 관심을 갖게 되면, 상대방의 환심을 사기 위해 노력을 기울인다. 특히 상대방과의 성관계를 염두에 두면 자기 자신을 더 좋게 포장하기 마련인데, 이 과정에서 조금 덜 정직해지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로체스터 대학과 이스라엘 헤르츨리야 학제 간 연구 센터 공동 연구결과다.

연구팀은 21~32세 사이의 이성애자 남녀 각각 네 개의 집단을 대상으로 네 가지 실험을 했다. 먼저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성적 준비(sexual priming)를 한 그룹과 그렇지 않은 그룹으로 나누었다. 성적 준비란 사물이나 현상을 성적인 방식으로 생각하게 하는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성적으로 흥분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첫 번째 실험은 54명의 여성과 54명의 남성에게 가상의 캐릭터가 직면하고 있는 딜레마를 해결해줄 것을 요청했다. 그 후 연구팀은 남녀를 짝지어 서로 다른 관점을 주장하도록 했다. 그 결과 성적 준비를 한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보다 파트너의 주장에 굴복하고 동의하는 경향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두 번째 실험은 59명의 여성과 61명의 남성에게 먼저 설문지를 작성하도록 요청했다. 이 설문은 성관계나 데이트 등과 관련된 선호도 조사였다. 예컨대, ‘지저분한 사람과 데이트하는 것은 어떻습니까?’, ‘성관계 후에 포옹하는 것을 좋아합니까?’ 같은 질문이었다. 그 후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성적 자극에 노출시켰다. 그리고 이성 참가자와 온라인 채팅을 하도록 한 후 데이트 선호에 대한 프로필을 다시 작성하도록 했다. 그 결과 성적으로 준비된 참가자들은 채팅 상대의 선호에 맞춰 프로필을 바꿀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두 실험에는 66명의 여성, 65명의 남성으로 이뤄진 그룹, 149명의 여성, 126명의 남성으로 이뤄진 그룹을 대상으로 성적 준비가 이전 성관계 파트너 수에 대해 거짓말을 하는 데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봤다. 먼저 연구팀은 성적 준비가 된 참가자들에게 매력적인 이성과 대화하는 동안 과거에 얼마나 많은 성적 파트너를 가졌었는지 말해달라고 요청했다. 그리고 성적으로 준비되지 않은 참가자들에게 같은 질문을 했고, 익명의 설문지에 답하도록 했다. 그 결과 성적 준비가 된 참가자들은 과거 성적 파트너의 수를 적게 말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를 매력적인 상대에게 더 매력적으로 보이려는 잠재의식적인 시도라고 해석했다.

주요 저자인 구릿 번바움 교수는 “사람들은 매력적인 낯선 사람과 관계를 맺기 위해 뭐든지 할 것”이라고 말하고 “특히 성관계를 염두에 둔다면 자기 실제 모습보다 더 멋져 보이고 싶은 의욕이 생긴다”고 밝혔다. 공동 저자인 해리 레이스 교수는 “모든 새빨간 거짓말이 반드시 그런 것은 아니다”라고 말하고 “자신이 보는 시각에서 강조할 수 장점을 찾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 2023 Created with 레드약국 | 비아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