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성인 영화배우, 성기능장애 적다(연구)

Face detail of sensual woman lips, no eyes, with hand holding little movie clapper board

성인 영화 업계에서 일하는 여성 배우들은 다른 여성들에 비해 성기능장애가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마이애미 대학교 밀러 의과대학 연구결과다.

여성성기능장애(FSD)는 성적 자극에도 생리적 반응이 없고 쉽게 흥분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를 말한다. 또 성교통을 느끼는 경우도 있다. 원인은 신체적, 심리적인 요인 등 다양하다.

연구팀은 성인 영화 업계에 종사하는 여성 96명에게 익명으로 설문을 했다. 설문 항목은 성적 욕구, 흥분, 윤활, 오르가슴, 만족도, 통증 등 여섯 가지로 성기능장애를 가진 여성들을 효과적으로 식별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그 결과 참가자의 24%가 여성성기능장애를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수치는 다른 일반 여성들에 비해 현저히 낮은 수치다. 미국 국민건강사회생활 조사에 따르면 일반 여성 인구 43%가 성기능장애를 겪는다. 설문 참가자 대부분은 개인적인 성생활을 직업적 성생활보다 더 만족스러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의 저자인 비뇨의학과 레지던트 저스틴 두빈은 “남녀를 막론하고 성기능장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열린 마음”이라고 말하고 “성적 파트너, 의사뿐만 아니라 자신에게도 마음을 열어야 하며 이 문제에 대해 논의하는 것을 불편해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 2023 Created with 레드약국 | 비아몰